홍보

뉴스룸

LG헬로비전, 콘텐츠 투자 확대하고 ‘로컬 필수채널 전략’ 추진 2021.06.02 조회수174

※ 6/2 (수) 배포

 

“지역에서 자고읽고놀고노래하라!... 

로컬에 재미 더한 오리지널 콘텐츠로 MZ세대 공략 

LG헬로비전콘텐츠 투자 확대하고 로컬 필수채널 전략’ 추진 

 

■ 지역채널 대표 콘텐츠로 필수채널’ 도약 목표...제작비 등 연간 400억 규모 투자 단행하고 스타 CP 영입  

■ 로컬 스토리 IP(지식재산)화 한 로컬테인먼트로 차별화...LG유플러스 및 더라이프 채널 공동제작·송출로 시너지 

■ 6월부터 신규 콘텐츠 4편 차례로 론칭...<북유럽 with 캐리어>, <호동’s 캠핑존 골라자봐’>, <우리동네 클라쓰>, <도장깨기 

 

강호동김수로이수근송은이장윤정 등 국내 최정상급 출연진들이 케이블TV 지역채널을 찾아온다. 

 

LG헬로비전(www.lghellovision.net)이 지역채널 콘텐츠 투자를 확대해 6월부터 신규 콘텐츠 4편을 선보이고, ‘로컬 필수채널’ 전략을 추진한다고 2(밝혔다. LG유플러스더라이프 채널과의 공동제작 및 송출로 시너지를 높인다. 

 

로컬 필수채널’ 전략은 로컬 스토리를 IP(지식재산)화해서 차별화한 콘텐츠를 활용해 필수 채널로서 지역채널의 입지를 공고히 하는 것이 핵심이다나아가 지역채널을 교두보로 케이블TV 서비스 헬로tv’ 경쟁력을 견인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LG헬로비전은 출범 이후 최대 규모 제작비 투자를 단행했다국내 최정상급 출연진 라인업을 완성하고 스타 CP(Chief Producer, 총괄 PD)도 영입했다. 

 

신규 킬러 콘텐츠는 로컬테인먼트(Localtainment)’를 표방한다우리 동네 로컬의 가치를 MZ세대를 아우를 수 있는 소재의 예능으로 풀어내고지역과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전달한다글로벌 콘텐츠 홍수 속에서 지역을 소재로 한 콘텐츠로 시청자들을 사로잡는다는 계획이다. 

 

강명신 LG헬로비전 커뮤니티사업그룹장은 케이블TV 지역채널과 로컬 기반 콘텐츠 기획·제작 역량은 다른 미디어 사업자들이 갖지 못한 우리만의 무기라며 오리지널 콘텐츠를 플랫폼 경쟁력 이끄는 킬러 콘텐츠로 키워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제작비 등 연간 400억 투자하고 스타 CP 영입...지역채널 콘텐츠 혁신’ 본격화 

 

LG헬로비전은 연간 약 400억 원을 투자해 지역채널 콘텐츠 혁신을 본격화한다. LG헬로비전 출범 이전과 비교하면 약 2배에 달하는 규모다. 

 

콘텐츠 제작은 CJ ENM 출신 박현우 CP가 총괄한다박현우 콘텐츠제작센터장은 SBS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tvN ‘렛미인’ 등을 선보이며 메이크오버 프로그램 트렌드를 이끌었던 스타 CP교양과 정보 전달에 강점이 있던 지역채널 프로그램에 확실한 예능 색깔을 덧입힐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메이크오버 프로그램 : ‘무언가를 변화시키는 것을 중심으로 한 프로그램을 이른다외모문제 행동 등 변화 전후 차이가 큰 소재를 주로 다룬다. 

 

아울러, LG유플러스와 더라이프 채널 등 LG그룹 계열사와의 공동 제작으로 콘텐츠 규모를 키운다채널 디스커버리얼반웍스컨텐츠랩 비보 등 전문 제작 역량을 갖춘 국내 유수 제작사와도 협력한다지역채널에서 기존에 볼 수 없었던 대형 콘텐츠를 만나볼 수 있게 된다. 

 

신규 콘텐츠는 시청할 수 있는 경로도 다양하다. LG유플러스 ‘U+ 모바일tv’, 미디어로그 더라이프’ 채널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해외 채널 사업자, OTT 사업자를 통한 수출도 모색한다. 

 

특급 출연진특급 재미’...정상급 출연진과 힙한 소재로 MZ세대 정조준 

 

새 로컬테인먼트 콘텐츠 4편이 이달 7일부터 차례로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지역에서 자고읽고놀고노래하는 이야기가 핵심 컨셉이다. 

 

올 하반기 선보이는 콘텐츠는 ▲송은이의 인생책 소재 나눔 토크쇼 <북유럽 with 캐리어▲강호동의 이색 캠핑 버라이어티 <호동’s 캠핑존 골라자봐’> ▲김수로이수근의 지역 핫플 만들기 프로젝트 <우리동네 클라쓰▲장윤정의 지역 트로트 실력자 발굴 프로젝트 <도장깨기등이다. 

 

신규 콘텐츠는 MZ세대도 아우를 수 있는 소재를 지역에서 발굴해 다양한 장르로 풀어낸다실내활동과 해외여행이 어려워지면서 인기를 끌고 있는 아웃도어 활동과 국내 SNS 핫플 등을 주요 소재로 삼았다. 

 

LG헬로비전은 새 콘텐츠를 통해 지역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전한다는 목표다각지의 명소와 특산물을 스토리화하고나아가 지역을 MZ세대가 찾아오는 힙한 동네로 만들어 갈 계획이다. 

 

박현우 LG헬로비전 콘텐츠제작센터장은 신규 예능 라인업은 지역형 오리지널 콘텐츠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는 신호탄이 될 것이라며 “MZ세대를 아우를 수 있는 힙한 소재를 통해 로컬의 가치를 재해석해 시청자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LG헬로비전은 지역 전문 매체로서 뉴스 프로그램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노력도 이어가고 있다. AI 아나운서 활용 범위를 단순 보도 및 정보 전달에서 재난방송특보 등으로 확대해 지역 소식을 더욱 상세히 전달할 계획이다지역사회 구성원들의 시사보도 프로그램 출연을 늘려 지역사회 문제를 발굴하고 해결책을 모색하는 솔루션 저널리즘’ 기능도 강화한다.

 

[하반기 지역채널 예능 라인업] 

프로그램명 

소개 

출연진 

론칭 일정 

<북유럽 with 캐리어> 

셀럽의 인생 책에 대해 이야기하는 나눔 토크쇼 

송은이김숙김중혁유세윤 등 

6/7(월)

<호동’s 캠핑존-골라자봐> 

일반인 캠퍼와 연예인의 3색 캠핑을 담아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강호동양세찬이상민 조재윤홍현희 등 

6/16(수)

<우리동네 클라쓰> 

지역을 SNS ‘핫플’로 탈바꿈시키는 메이크오버 프로그램 

김수로이수근나태주양세찬이혜성조엘 등 

7/9(금)

<도장깨기> 

전국 각지 숨은 트로트 실력자를 발굴하고 꿈을 응원하는 프로그램 

장윤정도경완 등 

7/15(목)

 

 

<보도사진>

 

 

 사진설명 LG헬로비전이 지역채널 콘텐츠 투자를 확대해 6월부터 신규 콘텐츠 4편을 선보이고, ‘로컬 필수채널’ 전략을 추진한다고 2(밝혔다. LG헬로비전 콘텐츠제작센터 임직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